Solo Exhibition [The Story of Prudery] National Assembly of the Republic of Korea, Seoul, Korea

INFOMATION

기본 정보
Content Solo Exhibition [The Story of Prudery] National Assembly of the Republic of Korea, Seoul, Korea
Korean 초대개인전 [내숭이야기] 대한민국 국회의사당, 서울, 한국
Chinese 个人展 [招展装相故事] 国会议事堂、首尔、韩国
Year 2015
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

DESCRIPTION

2015.07.01 ~ 2015.07.31

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.

OPTION

상품 옵션

(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/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)

수량을 선택해주세요.

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.

상품 목록
상품명 상품수 가격
Solo Exhibition [The Story of Prudery] National Assembly of the Republic of Korea, Seoul, Korea 수량증가 수량감소 2015 (  0)
총 상품금액(수량) : 0 (0개)

[내숭이야기] 대한민국 국회의사당, 서울, 한국 2015




안녕하세요. 한국화가 김현정입니다. 

지난 2015년 

국회의사당에서 개인전을 열었습니다. 


金炫廷【 金炫廷个人展《庄乡故事》_韩国国会_
2015年7月1日(星期三)- 7月 31日(星期五) 】 
在韩国国会会馆一楼举办了韩国画家金炫廷的
《装相故事》展览。
再次感谢金尚民议员和策展人尹苏拉主管对本次展览的大力推荐!谢谢!
推荐人金尚民议员(http://t.cn/Rc5jx1r)








< 내숭 : 내마음이 들리니? / COY : Do you Hear me ? > 

한지 위에 수묵과 담채, 콜라쥬 190 x 120 cm, 2013


<내숭: 내마음이 들리니?>입니다.

확성기를 들고 먼 곳을 바라보고 있는 내숭녀인데요. 

그녀는 높은 심판대 위 아슬아슬하게

걸쳐 앉아있으면서 누군가가 부르면

당장이라도 일어서 나갈 듯한 모습입니다. 




< 내숭 : 재미찾기 / COY : Seeking Fun > 

한지 위에 수묵과 담채, 콜라쥬 190 x 120 cm, 2013


심판 시리즈 작품들을 해석하는 관점은 

두 가지로 나눌 수 있는데요.

첫째, 내숭올림픽에서 뛰는 

선수들을 향한 외침입니다.

둘째, '내 인생을 스스로 심판한다.'라는 

의미로 자기반성적 혹은 마음을 가다듬고 

힘내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습니다.


그중 <내숭 : 재미찾기>는

고된 시간을 인내하는 방법은

'재미를 찾는 것'이라는 생각에 그린 그림입니다.




< 내숭 : 심판의 독재자, 킴 / COY : The Dictator of Judgement, Kim > 

한지 위에 수묵과 담채, 콜라쥬 190 x 120 cm, 2013


< 김현정, 내숭, 조소, 아차, 내숭이야기 > 


위에 사진은 내숭녀의 모습을 그림이 아닌 

모형으로 제작한 것인데요.

한복부터, 손에 든 가방과 쇼핑백까지 

세밀하게 표현했습니다.


지난 국회의사당에서의 전시 또한 

저에게 많은 생각을 할 수 있게 해주었던 

전시회였습니다.


이상으로 국회의사당 개인전

포스팅이었습니다!





감사합니다! 


COPYRIGHT 한국화가 김현정, All Rights Reserved.


 

RECENT VIEWED